강살리기추진지원사업
작성자 : 관리자
제목 : 만경강 역사문화생태탐방

만경강의 소중함 느끼는 시간
 
전라북도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지난 8일 해설사와 함께 하는 만경강 역사문화생태탐방행사를 가졌습니다.
이 날 만경강탐방행사에는 익산지역 유치원,초중학생, 시민 등 50여명이 함께 했는데요.
내 마음을 만경강에 비추다라는 주제로 진행된 이번 탐방의 목적은 만경강의 물환경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강과 관련된 문화역사를 배우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함이었습니다.
참여자들은 학문 강학소이자 고산 선비들의 애국정신이 피어오른 완주 고산 세심정을 비롯 일제강점기 쌀 수탈의 중심지였던 익산 춘포 호소카와농장터, 세창이다리를 둘러보며 만경강의 역사문화이야기를 들었습니다.
또 만경강 생물다양성이 풍부한 하도습지와 배후습지의 대표격인 신천습지와 화신습지를 생태해설사와 함께 걸으며 수생태보전 필요성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구요.
특히 신천습지는 식물군으로는 흑삼릉과 통발이, 어류는 감돌고기와 퉁사리가 멸종위기종으로, 조류는 원앙과 황조롱이 고니 등의 천연기념물이 출연하는 곳으로, 2017년내셔널트러스트 보호지역으로 선정된 곳이기도 합니다.
익산 영등동에서 참가한 김하경씨는 유구한 세월동안 만경강에 스며든 환희와 애환, 그리고 설움이 담긴 문화역사스토리가 이렇게 많은지 몰랐다내가 살고 있는 곳에 흐르는 만경강을 더 소중히 생각해야 겠다는 마음이 절로 우러난다고 말했습니다.
참가자 정은선씨는 자연환경에 관심이 많다보니 만경강 탐방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다면서 멸종위기종과 천연기념물이 함께 자리한 신천습지를 더 깊이 알 수 있는 기회여서 행복했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 날 만경강 해설자로 참여자를 이끌었던 유칠선 박사는만경강 탐방은 강주변의 문화역사와 생태에 대해 시민들에게 알리고 관심을 갖도록 기회를 제공했더는 점에서 뜻 깊은 행사라며 참여해 주신 분들이 주변의 많은 지인들에게 강화 하천 보전활동의 중요성을 널리 홍보해 주셨으면 한다고 부탁하셨구요.
행복한 하루였습니다.
목록 수정 삭제